ARTISTY
서이도
ARTISTY Certified Artist
202
likes
30
artworks
1
sold
마치 연필을 쥐고 종이에다 빙글빙글 돌리며 움직임의 형상을 남긴 듯한 낙서같은 작품들을 자세히 들여다보면 어떠한 규칙성을 발견할 수 있다. 한 지점을 중심으로 둥글게 그어져 있는 선들은 작가의 흔적을 남기며 순환한다. 이것을 작가는 윤회라는 개념으로 설명하는데, 윤회는 일정한 깨달음, 경지 또는 구원된 상태에 도달하지 못한 사람은 그 상태에 도달할 때까지 계속하여 이 세상으로 재탄생한다는 교의 또는 믿음이다. 작가는 시각적으로 보여지는 반복적 행위를 하며 윤회를 표현한다.


written by ARTISTY, ⓒ ARTISTY Inc.
한남대학교 일반대학원 미술학 석사

2022. '위대한 여정 전' /라움아트센터,서울
2020.’서이도 展’ / 모리스갤러리,대전
2019. ‘11-111-1-1-11-11’展 / 모리스갤러리, 대전
2019.‘100 展’ /에코락갤러리, 서울 
2018.‘ASYAAF & Hidden Artists Festival' 히든아티스트 선정 / 동대문 DDP, 서울
2018. ‘봄나들이 展-신영진과 함께’ / 이공갤러리, 대전
2016. tvn 드라마 '신데렐라와 네 명의 기사' 작품 협찬
2016. 'Blind art show 한국거장 vs 서양거장展' / 스피돔갤러리, 광명
2016. '움직이는 미술관 展(스템코기업展)' / 스템코, 청주
2015. '서이도 展' / 모리스갤러리, 대전
2014. '대전시 미술대전' 입선 / 대전시립미술관, 대전
2013. '틔움전' / 한남대학교 중앙박물관 미술전시실, 대전
그 외 그룹전 다수.
세상은 순환과 지속의 구조로 이루어져있다. 자연환경이나 우주, 우리의 의식마저도 새로운 개체의 탄생과 함께 순환하며 지속하고 있다. 가시적인 것은 의심의 여지가 없지만 의식과 흔히 영혼이라 말하는 것도 순환을 통해 지속된다는 것은 확인이 불가능하기 때문에 종교적 해석 또는 무의식과 관련하여 설명하거나 터부시하는 경향이 있다.   
  우리의 삶이 대기의 순환과 마찬가지로 순환하고 있으며, 의식도 인간이라는 옷으로 반복해 갈아입으며 순환하고 있다는 점을 바탕으로, 일정한 깨달음, 경지 또는 구원된 상태에 도달하지 못한 사람은 그 상태에 도달할 때까지 계속하여 이 세상에 반복하여 태어난다는 교의 또는 믿음의 사상인 ‘윤회사상’ 을 미술의 표현구성요소인 선 표현의 반복행위를 통해 구현하고자 하였다. 

칸딘스키는 선이 곡선으로, 곡선에서 원으로, 나아가 나선으로 가기 위한 억누름에 대해 설명하고 있는데, 이 억누름은 인간의 ‘삶’ 속에 담겨있는 애환, 더 나아가 ‘업보(카르마)’로 인해 윤회를 거칠 수 밖에 없는 이유를 대변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윤회사상은 다음 세상에서 더 고귀한 삶을 살기 위해 현재의 삶에 충실하고 현재의 나를 자각하기 위함이므로 사르트르의 ‘실존은 본질에 선행한다.’라는 명제와 신체의 우위를 논했던 이우환의 ‘만남의 이론’과 같은 맥락의 개념이라고 볼 수 있다. 이러한 개념을 통해 현재의 삶을 고귀하게 여기고 그에 합당한 삶을 실천해야 함을 강조하려 함이고, 선을 통해 윤회의 과정을 우주의 폭발과 팽창의 표현에서 그친 기존 작가의 작품에서 더 나아가 무한한 선 위에 이질적 형상을 드러내어 윤회의 대상을 표현하거나, 선이 만들어내는 의도한 우연을 기반으로 형상을 드러내어 순환이라는 의미를 담아 선이 가지고 있는 영속성, 생명력, 운동성과 시간성이 무한히 엉켜있는 윤회의 실타래를 선의 자유로움을 통해 순환과 지속의 의미까지 표현하게 되었다.
서이도
Oil on Canvas, 2020
60.6 x 72.7 cm
₩2,100,000
서이도
Oil on Canvas, 2020
193.9 x 130.3 cm
₩12,000,000
서이도
Oil on Canvas, 2020
112.1 x 145.5 cm
₩5,600,000
서이도
Oil on Canvas, 2020
145.5 x 112.1 cm
₩5,600,000
서이도
Oil on Canvas, 2020
53.0 x 45.0 cm
₩1,000,000
서이도
Oil on Canvas, 2020
72.7 x 90.9 cm
₩2,100,000
서이도
Oil on Canvas, 2020
80.3 x 116.8 cm
₩3,500,000
서이도
Oil on Canvas, 2020
91.0 x 116.8 cm
₩4,000,000
서이도
Oil on Canvas, 2020
91.0 x 116.8 cm
₩4,000,000
서이도
Oil on Canvas, 2020
97.0 x 130.3 cm
₩4,200,000
서이도
Acrylic on Canvas, 2020
22.7 x 15.8 cm
₩130,000
서이도
Acrylic on Canvas, 2020
22.7 x 15.8 cm
₩130,000
123